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Notice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기장은 바다와 산이 가까이 있어 접근하기 좋습니다. 차량을 이용하지 않고 도보로 산행들머리로 가서 등산을 하면 되니까요.
봄이 왔는데 분명 계절은 봄이 맞는데 코로나19 때문에 마음은 무겁고 어둡습니다.
그렇다고 매일 집에만 있으면 건강이 나빠질 것 같아요. 10년 동안 매일 새벽6시에 수영을 했는데 코로나19때문에 생활체육센터가 휴장중입니다.
마음놓고 외출도 사실 겁나서 못하겠고요. 집에 며칠 틀어박혀 있었더니 갑갑해서 견딜 수가 없더군요. 사람이 붐비지 않을 시간에 산행을 가 봅니다. 봉대산, 기장의 남산입니다.옛날엔 통신수단으로 봉수대가 있던 곳입니다. 높지 않은 산이지만 바다가 조망되는 봉대산은 기장사람들이 좋아하는 가벼운 등산코스 입니다. 지금 진달래가 피어나기 시작했어요. 생강나무꽃도 노랗게 피었구요. 마음이 얼어붙어 봄이 온 줄도 모른채 시간을 보낼수도 있겠구나 싶네요. 우리 기운내요. 슬기롭게 위기를 극복해 봅시다.
개인위생, 사회적 거리두기, 남을 위한 배려, 사람들이 많은 밀집된 곳 가지않기, 지킬 건 지키면서 운동도 가볍게 하고 잘 먹어야지요.
오늘도 힘내봅시다. 봉대산 산행하고 오니 조금은 가슴이 후련합니다.

posted by 산위의 풍경

해마다 사진이 올라올 때 저긴 도대체 어디야? 궁금했습니다. 올해도 인스타 그램에 사진이 올라 온 것을 보고 찾아갔습니다. 무작정 유엔 기념공원으로 찾아 갔습니다. 유엔기쪽에 가서 일단 우리나라를 위해 피흘린 참전한 모든 나라의 젊은 영령들에 대해 묵념을 했습니다. 그리고 아래쪽으로 내려다 보면 홍매화가 활짝 피어 웃고 있습니다. 저기구나~~~~하면서 찾아가 봤습니다. 어르신 두분이 사진을 찍고 계셨는데 티키타카. 사진 구도가 안 맞다며 살짝쿵 입씨름중이셨어요. 아무렴 어때요. 이렇게 이쁜 꽃인데요. 겨울에 찾아온 홍매화. 벌써 꽃이 지고 있어요. 꽃잎이 바닥에 떨어지기 시작했더군요. 2그루 있는 홍매화는 활짝 펴서 이렇게 방문객을 기쁘게 하네요. 부산 유엔 기념공원에 찾아 오셔서 참전 하신분들에게 감사함도 전하고, 예쁜 홍매화도 만나 보아요.
2020년

1월 29일 이었습니다.

posted by 산위의 풍경

제33회 해운대 북극곰 축제 오늘 1월5일 해운대 북극곰축제가 열렸습니다.
북극곰 동행수영에 참가신청을 해서 새벽에 해운대 해수욕장에 도착, 준비를 했지요.올해는 주체측의 진행이 매끄럽지 않네요. 8 시부터 한다던 동행수영1키로미터는 8 시가 넘어도 소식이 없더라구요. 수영슈트를 입고 나면 화장실도 못가고 많은 어려움이 있는데 계속 늦어져서 힘들었어요.결국은 9시가 넘어서야 입수를 했네요. 8 시부터 동행수영이라는 공지 때문에 7시20분경부터 슈트를 입고 기다려야 했는데, 그나마 다행인것은 날씨가 따뜻한거지요. 동행수영이나 북극곰 축제 참가는 물론 미리 신청해야 참가 할 수 있습니다. 동호회에서 단체로 접수를 했기때문 수월 했습니다. 동행수영후 공연을 열심히 즐겼지요. 싸이버거, 노라조 공연이 흥겨웠어요. 이색 스포츠 해운대 북극곰 축제 이렇게 또 한번 즐기는 하루였습니다. 날씨 좋은 겨울날 축제의 장이었어요.

 

posted by 산위의 풍경

조방 국밥집, 이집 맛집일세! 하는 생각이 맛보면 알 겁니다.
1월1일 신년 일출보기 이벤트로 수영클럽 팀은 송정에서 바다수영을 했답니다. 팀원이 아침 식사를 하려니 평소 가던 송정해수욕장 근처 밥집들은 일출보러 나왔던 손님들한테 점령 당해 갈 수가 없었어요. 전체 팀원이 못 가니 해운대 쪽 팀은 해운대로, 기장 사람들은 기장으로 흩어지게 되었어요. 같이 간 멤버 오빠가 국밥 먹을래요? 하길래 일찍 여는집이 없을텐데 걱정했더니 조방국밥집으로 가더군요.
순대국밥을 좋아해서 시켰지요. 같이 간 분은 돼지국밥 시킬려다 순대국밥을 따라 시켰습니다. 와~맛보기 순대도 시켰는데 엄청 맛있었어요. 순대국밥이 이렇게 맛있나? 하며 잘 드시는 바다수영 클럽 멤버 오빠도 감탄하며 드셨어요. 음, 그렇게 맛있게 먹었던 1월1일 순대국밥이 또 생각 나는 겁니다. 또 한그릇 먹으러 달려 갔습니다. 역시나 맛있는 순대국밥이었습니다. 최근 식탁을 의자를 사용하는 식탁으로 교체해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답니다. 오래된 고객들이 연세가 드시니 자리에 앉기 불편 해 하셔서 교체 했다고 해요. 2대 째 운영하는 젊은 사장님은 스마트한 경영에 힘 쓰는거 같아요. 매장에 보니 부산일보 돼지국밥 30곳 소개가 되어 있던데, 네이버에서 부산일보 돼지국밥을 검색하시면 투표할 수 있습니다. 기장 여행 오신다면 맛보시고 참여해 보세요. 자꾸 생각나서 국밥 먹으러 자주 갈 거 같아요. 배달앱으로 주문 가능한데 배달의 민족 앱에서 가능하다고 하네요. 기장 인근에 사는 분들은, 좀 더 편하게 맛 볼 수 있겠습니다.

물은 셀프입니다. 왼쪽 냉장고에 물이 들어 있고, 물컵을 가져가시면 됩니다.

조방 국밥 사진을 꾹 누르시면 투표가능.

김치와 깍두기 덜어 먹을 수 있게 뚝배기에 갖다 주십니다.

순대국밥에, 고기와 순대가 듬뿍 들어 있습니다.
7000 원

최근 의자에 앉을 수 있는 식탁으로 교체하여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배달의 민족 앱을 통해 조방국밥 주문이 가능합니다.

국물도 깔끔합니다.

네이버에서 부산일보 돼지국밥을 검색하시면 돼지국밥 맛집 투표가 가능합니다.

맛보기 순대 5000 원ㅡ아주 맛있었어요.

posted by 산위의 풍경

새해가 밝았습니다. 송정 해수욕장 에서 바다수영을 하며
새해를 맞았습니다. 조금 차가운 날씨지만 물 에 들어가니 따뜻하더라구요. 붉게 뜨는 해를 보며 뿌듯했습니다 .
새해도 건강하게 재밌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posted by 산위의 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