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2021. 10. 14. 06:32 맛집

동생과 가지산ㅡ운문산 연계산행을 마치고 언양시장에 점심먹으러 갔습니다.

강변쪽 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시장으로 건너가 시장국밥집에 갔어요.

흐린날씨에 하루종일 곰탕과 싸웠더니 곰탕이 먹고싶었거든요.

산에선 운무에 가려 아무것도 못본 총 산행시간 6시간42분(휴식포함) 동생의 영남알프스 9봉 인증 마무리 가이드 해 준 산행이었어요.

시장곰탕집, 김치, 깍두기, 양파땡초, 그리고 국밥.
간은 본인입에 맞춰 드시면 됩니다.

찬바람 맞고와서 그런가, 뜨끈한 국물이 아주 맛있네요. 한그릇 뚝딱 비우고 왔습니다.

곰탕 1인 10000 원이었습니다.

posted by 산위의 풍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지산 운문산 연계산행을 마치고 언양 시장통에서
    따끈한 곰탕으로 마무리를 하셨네요..
    수고 많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