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금산

남해 금산

풍경이가 남해 금산을 맨처음 올랐을때 남편이 남해 금산은 세번은 올라야 올랐다고 할 수 있다고 했습니다.

그말이 무슨말인지 몰랐는데, 이번 산행을 하고나서 아 ! 오를수록 좋구나 하는 생각도 하게 됩니다.

2017년 1월21일 한국사 능력검정시험 고급을 보고나서 한달동안 매달렸던 일,

갑자기 훅! 허전함이 몰려오지요.

뭔가를 향해 집중하며 달려가다가 딱 멈춘 기분이었습니다.

평소 존경하는  교수님이 이끄시는 산악회가 있는데,

찾아뵙지 못해서 죄송해 하다가 이번주 산행 어디로 가시냐고 여쭙고 남해 금산 산행에 합류하게 되었습니다.

늘 모자란 풍경이를 대단한 사람처럼 산행잘 하는 사람으로 소개해 주셔서 살짝 당황, 민망해 하면서 출발했습니다.

가벼이 가는 산행 즐겁습니다.

기장에서 노포역까지 가기엔 시간이 많이 걸리고 또 남해까지 이동시간도 아깝고 하니

베낭에 책한권 넣어서 읽으며 가는 여유로움도 즐겼지요. 남해 현지에 도착해서 아예 점심 식사를 사 먹고 산행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이번 산행은 총인원 14명입니다.

남해 두모계곡  주차장에서부터 출발합니다.

평소 산행 들머리와는 좀 달랐어요. 금산탐방센터 주차장에서 시작했었는데 어떤 길인가 굉장히 궁금했습니다.

산행은 부드럽고 완만한 경사를 이루며 천천히 상승하는 코스라서 편안합니다.

주차장에서의 차갑고 거센 바람은 산속으로 들수록 바람이 막히고 따뜻합니다.

잠시 휴식을 취하면서 일단 입은 옷들을 벗어서 정리하고 다시 출발 합니다.

 두모계곡주차장- 부소암-단군전-금산 정상-보리암-쌍홍문-사선대-금산탐방지원센터주차장으로 이어지는 산행코스입니다.

부소암까지 오르는 철계단을 오르고 나면 부소암 바위를 끼고 오른쪽으로 가 부소암자를 들러보고요,

그닥 볼거리가 있는건 아니지만 남해 햇볕이 바다에 부디쳐 산화되듯 반짝이는 바닷물결~ 남해를 조망 할 수 있지요.

다시 돌아나와 부소암 철다리를 지나며 단군성전으로 올라갑니다.

단군성전은 대종교로서 단군을 모시는 종교입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일제 강점기시기에 민족적 단결을 위해 독립군들의 정신적 단합을 이끌던 나철이나 서일같은 분들이 있습니다.

그래서 단군을 뿌리로 둔 대종교가 민족적 뿌리를 강조하면서 성장했을듯 합니다.

단군성전을 지나면서 갈림길이 있는데, 우측으로 가면 보리암으로 바로 내려가게 되고

왼쪽길로 가면 금산 정상을 향해 가는데, 어느쪽으로 가도 금산 정상은 갈 수 있지만 오른쪽으로 가면 더 많은 계단을 걷게 된다는거!

남해 금산의 정상에 가면 금산 제1경 남산 봉화대를 만나실 수 있습니다.

여기저기 기념 사진 찍으시는 분들 많으시고요~

이제 보리암으로 내려갈 시간

3층 석탑과 약사여래상을 보고나서 쌍홍문쪽으로 내려섭니다.

보리암에는 태조 이성계의 기도처로 알려진곳이 있기에 그곳을 찾는 분들도 많습니다.

쌍홍문을 지나면 바로 장군봉이 있지요. 그곳의 송악줄기는 정말 거대한 나무처럼 웅장하다 표현될만큼 굵은 줄기로 장군봉을 부여잡고 있습니다. 겨울이라 잎하나 없는 송악줄기의 실금같은 줄기만 확인하고 내려섭니다.

이제부터는 돌계단들이 이어지니까 발밑 조심하면서 내려가야겠지요.

겨울철 산행은 항상 하산길에 부상위험이 더 많은것 같습니다.

산행 일행중에 중학생 여학생도 엄마를 따라 같이 왔는데 발목을 삐긋해서 하산길에 다쳤다고 해요. ㅜㅜ

이런 사고 조심해야겠지요.

조금 신경쓰면 부상위험은 미리미리 예방하면서 안전 산행 하기로 해요.

풍경이는 새해 첫 산행으로 남해 금산 산행을 다녀왔습니다.

올해도 이루고 싶은꿈대로 도전하는대로 이루어지길 바라면서 좋은 산행 했습니다.

이번주 어디로 떠나실래요?

여행은 늘 재밌고 즐겁고 풍부한 만족감을 주는것 같습니다.

이글을 읽으시는분들 오늘도 행복하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남해군 상주면 | 금산 금산탐방지원센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산위의 풍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번에 남해금산을 학우들과 교수님이
    함께하는 색다른 산행을 하고 오셨네요..
    남해 금산도 산행 코스가 다양해서
    그리 힘들지 않고 금산정상까지 올라갈수 잇는
    곳이기도 하구요..
    역시 한겨울에 만난 남해 금산은 황량한
    느낌을 느낄수 있는것 같습니다..
    수고 많았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2. 남해 가면 금산은 필수코스인거 같아요..
    저도 이곳은 다녀왔습니다..ㅎㅎ

  3. 남해 금산... 아직 제대로 올라보지 못했는데...
    언젠간 함 올라봐야할듯 합니다~

  4. 가도가도 좋은금산이죠. ㅎㅎ
    멋진 부소바위 ㅎㅎ

  5. 한 가지 소원은 들어준다는 보리암이네요.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명절 되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017. 1. 21. 16:36 풍경 기행/나도한마디

한국사 능력시험 제34회 시험날입니다.

시험보고나서 느긋하게 이글을 쓰고 있어서 기쁩니다.

12월 13일 아들이  " 엄마 한국사 공부해서 시험볼거예요." 하길래

"그래? 그럼 엄마도 같이 하자~"하면서 시작했습니다.

학교다닐때 국사과목은 굉장히 좋아했는데 졸업하고 나서 역사책도 안보고

무엇이 그리 바쁜지 한국사를 들여다 볼 생각은 더더욱 못했었습니다.

시험과 상관없이 한국사를 전체 돌아보는것도 괜찮겠다 싶어서 시작을 했습니다.

흠흠.

ebsi 사이트에 가입을 하고

별 샘 최태성 선생님강의를 듣기 시작했습니다.

개정 고급 한국사  전근대 파트와 근현대파트로 나뉘어진 책도 2권씩 사고,

아들과 함께 공부하고 응시했는데 좋은 점수를 얻었네요.

최태성 선생님의 한국사 능력시험 책도 2권 샀지요.

아들과 함께 공부하느라 두권이 필요했어요.

방학이라 이제 졸업 논문도 준비해야 하고 다음 학기 공부도 좀 해야 하는데

딱 한달만 한국사 공부에 투자해야 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아들과 강의듣기 경쟁을 하듯이 열심히 들었답니다.ㅋㅋ

그리고 도서관에 하루에 4시간 정도씩 가서 방송듣고 하다가

시험 2주전부터 하루 6시간 정도는 도서관에 있었던것 같습니다.

나이를 먹다보니 들으면 잊어 버리고.....

들으면 흘려 버리고....

기억되는 내용보다 흘리는 내용이 많은듯 해서 초조했는데

EBSI 방송 고급한국사 최태성 선생님 강의 87강을 다 듣고 나서

시험문제를 풀며 이해 안되는곳은 강의를 다시 들어보고 하면서 공부를 했지요.

그래서 결국은 87강 강의를 두번들었어요.

두번째는 0.7배속으로 빨리 돌려도 들리더군요.

그래서 1월21일 한국사 능력시험 제34회 시험을 치뤘습니다.

한국사 능력검정시험 사이트는 여기~

http://www.historyexam.go.kr/main/mainPage.do;jsessionid=oXj8x0itjU923MenOutplpJn.historyexam2.

시험 접수는 12월초에 했는데 접수하고 한달뒤 시험~

 

아들과 접수 장소가 달라서 시험은 따로 보았는데

 무사히 80점이상은 받아서 합격했네요.

나이들어서 공부하면서 이렇게 한번씩 통과해 낼때마다 뿌듯하고 기쁩니다.

배움의 기쁨, 지금 한국방송대학교 국문학과 4학년 되는것도 뿌듯한데

겨울방학동안 한국사 자격증 하나 마련했습니다.

같이 축하해 주실거죠?

 

오늘 해운대 좌동 신도중학교 시험 장소

시험 장소는 한국사 능력검정시험 접수할때 선택 하시면 됩니다.

주거지와 가까운곳으로~

 

tvN 에서 설민석 선생님이 요즘 식史를 합시다 강의하시던데

한국사 능력시험 공부를 시작한 계기도 그 프로그램도 큰 역할을 했어요.

전부터 이순신이나 정조대왕, 세종대왕 강의 할때마다 너무 재밌게 봤거든요~

 

posted by 산위의 풍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금정산 2017.01.22 20:08  Addr Edit/Del Reply

    축하합니다. ㅎㅎ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