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2014. 11. 20. 17:18 풍경 기행/나도한마디

11월16일은 결혼 기념일이었다.

 공중에 뜬 스케줄 때문에 할일이 없어졌다.

여행계획이 있었지만 필자가 토요일은 학교 강의 들을게 있어서 출발을 못하고

 일요일날 여수로 여행을 가기로 했다.

토요일밤, 강의듣고 집에 돌아오니

갑자기  남편의 스케줄이 바뀌어서 출근을 해야 한단다.

요즘 애들 시쳇말로 헐~ 이다.

그럴줄 알았으면 제2, 제3의 플랜을 짜 놓을걸 그랬나?

낭군님 이러시면 아니되오.

갑자기 할일 없어져  백수마냥 빈둥 빈둥.

혼자 공부하고 있다가 이러고 있으면 안되겠다. 혼자라도 자축하러 가야지.

바로 영화보러  해운대로 나왔다.

혼자 밥먹고, 혼자 커피 마시고, 혼자 영화보고...

시스타 노래 '나혼자' 딱 노래 가사처럼말이다.

혼자 놀기 제대로 한 결혼 기념일.

바빠서 어쩔 수 없는건 이해 하는데, 그럼 같이 가자고 안했음 다른 계획을 세웠을거야.

짝꿍, 우리 이러지는 말자구.

혼자서 영화 아더 우먼을 보면서 낄낄낄.

웃고 넘긴 하루였다.

왜 이렇게 늦게 글을 쓸까?

그동안 로맨티스트 남편이 얼마나 잘해줬는데...

올해는 나한테 왜이러는거야?

(결혼기념일 혼자보낸 분함을 이제서 삭이고 나서 쓰느라고 !)

다음달에 다시 날짜를 정해서 여행가기로 다짐을 받아두고.

일단은 11월22일 아들 면회부터 다녀와야겠다.

 

우연이 커리 4500원.

저렴하고 한끼 식사로 밥이니까 든든하다.

해운대스펀지 4층에 생긴 푸드코트.

이게 생겨서 제일 좋아 하는 사람중 1인 풍경이.

영화볼때 편리 하니까

돈가스와 비빔밥 우동, 카레 등등 다른 음식들도 있으니까 좋다.

혼자 점심을 카레로 먹었다. 건강에도 좋고 기분 좋아지니까.

 

이디야 커피.

영화보러 혼자올때 종종 오는 커피집.

아메리카노 한잔. 양호하다.

 

 

영화친구에서 캡쳐한 사진....이걸 보고 이 영화를 보기로 결정 했다.

혼자 보기 딱 좋다.

이 영화는 카메론 디아즈가 나오는 영화다.

감독 닉 카사베츠.

카메론 디아즈가 나온영화 가장 재밌게 봤던게 미녀삼총사였는데....

아더 우먼은 혼자보기 딱 좋은 영화다.

바람피다 딱 걸린 남편 버릇 제대로 한방 먹이기.

남편의 다른여자들과 한편이 된 아내.

그녀들과 한편 먹기가 쉽겠는가?

물론 남편을 버릴 작정을 하면 쉬워진다.

여자셋이 모여 한방, 제대로 날리는 영화.

그래서 혼자보며 낄낄 거리기 좋은 영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1동 | 해운대스펀지4층 푸드코트#우연이카레#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산위의 풍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늦었지만 축하드립ㄴㅣ다.ㅎㅎ
    영화도 보셨군요

  2. 결혼 기념일 축하드려요
    벌써 금요일~ 주말을 멋지게 보내세요~

  3. 축합니다.

  4. 익명 2014.11.21 12:57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5. 저런.....혼자 쓸쓸한 결혼기념일 보내셨군요.
    늦엇지만 결혼기념일 추카드립니당~

  6. 결혼기념일 축하드려요. 오늘은 저희 부모님 결혼기념일이라 챙겨드리려구요 ㅎㅎ

2014. 10. 30. 13:05 영화in screen

나를 찾아줘.

러닝 타임이 대단히 긴 영화다.

남자들은 상당히 싫어하는 영화.

나를 찾아줘.

어메이징 에이미를 결혼 5주년 아침 감쪽같이 사라진다.

점점 나쁜남편이 되어가는 남편.

언론의 집중타를 맞고, 너덜너덜 해진다.

그러나, 점점 드러나는 그의 이중성.

아내는 어디로 갔을가?

그런데 에이미의 전 남자친구들의 증언을 들었을때, 아,,,,그녀 혼자서 떠났었을수도 있겠다 싶었다.

물론, 남편을 벌주려고 말이다.

아내를 속이며 자신의 제자와 바람을 피우던 남편을 목격한 에이미.

그녀는 자신이 스스로 남편을 벌주기 위해 떠났다가

결정적일때 한푼 없는 빈털털이가 되는 바람에, 전 남친에게 연락을 한다.

20년 동안 에이미만 바라보던 남자친구는 에이미가 자신에게 돌아왔다는 생각에

에이미를 위해 전폭적인 지원을 해준다.

그러나, 에이미는 괜히 어메이징 에이미가 아니다.

자신을 위해 전폭적인 지원을 해준 전 남자친구마저 자신이 집으로 다시 돌아가기 위한 도구로 사용해 버린다.

그리고, 돌아온 에이미를 끔찍해 하는 남편.

아내와 거리를 두었는데, 그녀는 임신을 했다.

남편을 꼼짝 못하게 하기 위한 도구로.....모든것이 자신을 위주로 판단하고 변화시키려는 이기적인 에이미가 있을뿐이다.

매마수, 문화의 날 영화 한편 보기.

매월 마지막주 수요일 기억 하셨다가 한편!!! 챙겨 보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1동 | 메가박스 해운대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산위의 풍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포스터가 멋있어서 이번 주말에 보려구요. ㅋㅋ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