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2013. 7. 15. 05:30 풍경 기행

아들 휴가 나올때마다, 남편은 늘 진해까지 아들을 데려다 줍니다.

좀더 아들과 같이 있고 싶은 부모마음 때문이지요.

이번에도 길게 8일 동안 휴가나왔던 아들 일주일 꼬박 휴가를 보내고 13일 복귀를 했습니다.

어김없이 남편은 아들과 동행을 했구요....풍경이는 일주일 내내 아들이 좋아 할 만한 음식을 열심히 만들어 먹였구요.

진해에 도착을 했습니다.

아들 뭐먹고 싶어?

저녁 같이 먹을래?

" 맘대로~ 먹어도 되고 안먹어도 되고요.." 하는 아들의 시쿤둥한 반응.

저녁 일곱시가 다 되어가는 시간, 뭐라도 먹이고 싶은 남편은  너 좋아 하는걸로 먹자 합니다.

부대앞에 8시까지 가면 된다는 아들, 그동안 무한도전을 보고 싶답니다.

무한도전을 무한 사랑하는 울 아들, 휴가나오면 컴퓨터로 무한도전 그동안 못봤던 회를 전부 돌려 봅니다.

그러니, 지금 무한도전을 하는시간 많이 보고 싶은가 봅니다.

풍경이 휴대 전화로 DMB 시청을 하는 아들, 음식점에 가면 시끄럽고 하니 햄버거 먹을까?

네~짧게 대답 하는 아들. 

싫어 하지만, 어쩔 수 없이 1995 셋트 세개를 시켜 진해 바닷가 선착장에 차를 세웁니다.

아들은 무한도전 시청하랴, 햄버거 먹으랴 바쁘고,

엄마 아빠는 애타게 아들을 바라보고... 이런 아빠 마음 알까요?

바다를 바라보며 햄버거 먹는 우리가족..ㅋㅋ 소풍 나온 기분도 들긴 하지만,,,,

남편은 페스트 푸드를 정말 싫어 해요. 저도 별로 안 좋아해요...칼로리 계산하며 도대체 이거 먹음 운동을 얼마나 해야 하는거야? 하는 계산을 하고 있었던 엄마.

절대로 페스트 푸드점 안가는 남편, 아들이 먹고 싶다니, 두말없이 " 너 먹고 싶은거 먹자" 는 남편.

싫어 하지만 햄버거 먹는 남편입니다.

아들이 뭔지, 자식이 뭔지, 이렇게 무한 사랑을 보냅니다.

햄버거 먹고 무한 도전은 끝나고 아들은 복귀를 하고, 우리는 부산으로 돌아옵니다.

사랑한다 아들~ 남은 기간 힘내서 군복무 잘하자~~~~~~~아자아자!!















posted by 산위의 풍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입대했다고 한지가 엊그제 같은데 .. 벌써 상병이네요 ..
    그래도 좀 섭섭한 마음도 드셨을 것 같습니다..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7.15 07:13  Addr Edit/Del Reply

    정말 다들 비슷한 경우가 있죠 ㅋ
    월요일 잘보내세요

  4. BlogIcon 윤중 2013.07.15 07:33  Addr Edit/Del Reply

    그리고보니
    윤중도 햄버거를 먹어본지가 아주 오래되었네요 ㅋㅋㅋ

  5. 행복끼니 2013.07.15 07:45  Addr Edit/Del Reply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일주일되세요~^^

  6. ㅎㅎ 맛있어 보입니다. 아드님은 잘 귀대를 하였나요 ㅎㅎ
    즐거운 월요일 홧팅하세요

  7. 이거..부모마음이 어떤지 .나중에 아드님 재대해서 추억꺼리 또하나 만드셨네요~~~^^..

    한주시작도 늘 푸르게 푸르게 이어나기시길 바랍니다!~

  8. 아들을 위해서라면 아낌없는 사랑을 주는게 부모라지요^^

  9. 아들에 대한 사랑으로 햄버거도 맛있게 드셨군요~
    바로 이런것이 부모 마음인거 같아요^^
    저두 햄버거가 먹고싶어지네요ㅋㅋ

  10. 에공~~어느집이나 참 무뚝뚝한 아들 녀석들~^^
    그나저나 촌아줌마는 햄버거 먹은지가 한 7~8년은 된것같은데....
    선착장에서 먹는 햄버거~ 엄청 먹고 싶어유...ㅎㅎ

    울 아들 8월 한달 훈련 들어가는데~~
    그 전에 핑계삼아 꼭 한번 먹어볼랍니당..ㅎㅎ
    새로운 한 주도 행복한 시간 되셔유~풍경님~~~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7.15 11:05  Addr Edit/Del Reply

    다들 비슷한거 같아요 무한도전 돌려보시고..
    다시 복귀할때 얼마나 맘이 찡하셨을까요.
    요즘 전 진짜 사나이 보는데 군인들에게 무한 감동을 받고 있습니다.

  12. 익명 2013.07.15 11:58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3. 이거 은근히 M사 햄버거의 광고 효과가 나겠는데요.
    1995 셋트가 있는지도 몰랐어요. 한번 사먹어 보고 싶네요. ㅎㅎㅎ

  14. 대한모황효순 2013.07.15 13:16  Addr Edit/Del Reply

    우리 남푠은
    뭐든 잘 먹어서
    다행이예용.ㅎㅎ

  15.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7.15 15:05  Addr Edit/Del Reply

    그래도 잊혀지지 않는 햄버거가 되겠어요 ㅎㅎ
    이런 순간들이 다 추억이 되더라구요~
    즐거운 한 주 되시길 ㅎㅎ

  16. 저도 썩 좋아하진 않지만, 가끔씩은 괜찮더라구요. ^^ ㅎㅎㅎ

  17.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7.15 15:55  Addr Edit/Del Reply

    역시 부모님의 마음이란 이런것인가 봐요~
    전 아직 부모 마음을 잘 몰라서...
    그냥 먹고 싶은 햄버거를 마구 먹... 고 싶지만 다이어트 때문에 참습니다...ㅎㅎ

  18. 처음 다녀갑니다^^
    좋은글 잘보고 가요~

  19. 에구... 엄마 아빠의 짠한 마음이 마구 느껴져요...
    아들들은 왜이렇게 무뚝뚝한지..
    서운해요...ㅎㅎㅎ

  20. 아들에 대한 부모님의 사랑이 보입니다!

  2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7.16 08:23  Addr Edit/Del Reply

    아빠의 아들사랑 무조건사랑이군요^^
    잘보고 갑니다. 아드님 군복무 잘 마치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