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9월21일. 친구가 동생들과 전주여행을 간다고 했다.

동행하고 싶은 욕심이 났지만, 한국 방송통신대학교에 다니고 있는 필자는 요즘 과제물 때문에 끙끙 고민에 빠져 허우적 대고 있다.

과제물 해야 된다는 강박관념에 사로잡혀 하루 종일 끙끙거리며 휴일을 보냈다.

밤 10시가 넘은 시간 친구에게 전화가 왔다.

"집앞으로 좀 나와 봐 풍경아." 한달음에 달려갔더니 친구가 비닐 봉지를 건넨다.

바로 한국 닭집 닭강정이었다.

전주 여행 갔을때 너무 맛나게 먹었던 기억이 있는 한국닭집 닭강정 생각이 나서 택배로 시켜 먹기도 했다.

물론 직접 가서 먹는맛 보다는 못했지만, 그래도 그맛을 본 기쁨으로 대신했었다.

가끔 친구에게 "전주가면 꼭 거기가서 맛 봐봐" 하기도 했고, "아~ 전주 남부시장에 있는 한국닭집 닭강정 먹고싶다" 하기도 했었다.

평소 그말을 기억했었나 보다.

친구가 전주에 갔다오는길에 정말로 남부시장에 가서 한국닭집 닭강정을 사가지고 온것이었다.

하루종일 과제물 한다고 끙끙 거리며 고민하던 스트레스가 확 날아가는 기분이다.

세상에!

진짜로 그말을 기억해서 이렇게 친구가 닭강정을 사다줄 줄은 몰랐다.

정말 고마운 친구다.

친구의 말을 기억해 준것도 고마운데, 이렇게 먹고 싶어 하던 친구 생각에 직접 사다주는 정성.

가격이야 얼마 안되지만 친구의 우정의 값을 어떻게 금전으로 환산 할 수 있을까?

오늘 너무 값진 선물을 받아서 안먹어도 배부른 밤이다.

친구의 선물 덕분에 기뻐서 잠을 설칠것 같다.

우정의 선물 같이 맛 보실래요?

 

 

 

 

 

posted by 산위의 풍경

간만에 지인과 저녁 약속을 하고 간곳.

퇴근후 가려니 시간이 8시 가까이 됐는데, 자리가 없을만큼 가게안을 가득 메운 사람들.

박리 다매로 저렴하고 맛있으니까, 먼곳에서 찾아오는 손님도 있는듯.

순대를 좋아 하다보니 어디가 맛있다면 달려가서 맛보는 풍경이.

오늘도 먹방 제대로 하고 왔다.

순대 모듬과 국밥을 시키니 두사람이 먹기에 양이 너무 많은듯.

가는날이 장날이라던가?

며칠 비가 내린 뒤끝이라 그런지 전깃불이 반쯤은 나가고.

어두운 가게안에서 먹는대 너무 열중했나보다.

식사를 거의 마칠 무렵 전기가 들어온다.

꽉 채워진 찰진 순대와 순대 국밥으로 포식한날이다.

연산로타리 근처 연제 맛집 오소리 순대 가시면 발 디딜 틈이 있으려나?

 

 

 

 

 

 

 

 

 

 

 

 

 

posted by 산위의 풍경

해운대 동일 참치 본점에는 목or 금요일에 가면

특별한 일이 있다.

바로 참치 해체쇼가 있기 때문이다.

좀체 보기 힘든 특별한 일이다 보니, 손님들도 우르르 구경을 하고 있다.

필자가 갔던날도 우연히 그날이었기 때문에 진귀한 구경을 할 수 있었다.

참치회는 보통 연세 있으신 분들은 마구로 라고 칭한다.

거의 냉동을 사용하는데 반해 동일 참치는 이렇게 48kg 정도의 생 참치를 

해체하며 갈빗살을 손님들에게 맛 볼 수 있는 기회도 준다.

특별한 먹거리인만큼,

자주 이용 할 수는 없겠지만, 

정말 귀한 손님접대나 특별한 행사가 있다면 좋은 장소겠다.

해체쇼가 끝나고 부위별로 코스가 나오는데,

가격대에 따라 조금씩 차이가 있다.

코스로 계속 나오다 보니 어느새 우리는 식사시간이 두시간이 넘었다.

모처럼 지인들과 담소를 나누며 가지는 뜻 깊은 자리였다.











참치는 비늘이 안에 있다고 한다. 이렇게 보니,,,,뱀 비늘 같아 ㅜ,ㅜ


갈비살 시식 찬스!




셰프님 있다, 없다~

목 OR 금  이벤트 참치 해체







































posted by 산위의 풍경

반갑습니다.

풍경이에게 한가지 좋은 소식이 생겼습니다.

이번에 기장군에서 기장군민필진을 뽑아 sns나 블로그활동으로

기장군을 홍보하기 위한 작은 모임이 있었습니다.

물론 필자도 참가 했고, 앞으로 기장군을 알리기 위해 더 노력 할 것입니다.

서포터즈형식으로 명칭은 기장군민필진이라고 합니다.

그동안 열심히 기장군, 여행, 맛집,행사, 축제등을 알려왔는데

기장에 사는 즐거움을 더 크게 느끼게 됩니다.

블로그에 기장여행글이나 기장특산물,기장산행이야기등 열심히 올렸는데요, 

앞으로도 기장군 소식을 발 빠르게 여러분에게 알려드리겠습니다.

작지만 행복한 일들, 소중한 일들이 기억되고 더 큰 나비효과가 나타났으면 좋겠습니다.

봉사하는 마음, 기장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활동할테니까 지켜봐주세요~

연령대도 다양하니까 젊은층이 바라보는 기장, 또 연배가 있으신분들이 바라보는 기장은

어떤곳인가도 알 수 있겠고, 기장하면 무엇이 가장 떠오르시나요?

댓글로 남겨주세요.

기장에 사는 저도 몰랐던 기장의 구석구석을 다니며 앞으로 더욱 자세히 알려드릴게요~ㅁㅁㅁ

산,바다,들 모두 인접해 있고, 다양한 먹거리들, 그리고 식구끼리 오붓하게 여행 할 수 있는곳 ,

앞으로 기장여행 저와 함께 하세요~ㅋ기장의 좋은소식들, 자주 전할 수 있는 기쁨이 허락되기를 바랍니다.

응원해 주세요!



강고집 생고기 전문점

기장군민필진 첫모임

앞으로 나아갈 방향과 활동에 대해 이야기 하며 한끼 식사를 함께 했습니다.

담백하고 맛있는 강고집 수육정식.




051-724-9900 강고집 




posted by 산위의 풍경

어떻게 이런곳에 카페가 있어요?

주소를 다음 지도찾기에 찍어서 로드뷰로 찾아 가는길,

보통 카페는 큰도로에서 인접해 있기 마련인데 주소를 찾아 가다 보니 점점 주택가로 들어가는.....

이런곳에 카페가 있어?

의문은 오래가지 않았어요.

빨간 벽면의 카페.

저녁 7시까지만 한다는 카페, 자칫 시간을 놓쳐서 맛도 못보고 갈뻔했네요.

휴!

골드 카푸치노

낯설죠?

부산 커피갤러리의 대표 메뉴라고 할까요?

황금가루가 들어간 카푸치노예요.

신기하고 예쁜데, 게다가 그 부드러움까지....

마니아들의 아지트 같아요.

비싸지만 비싼만큼의 서비스가 따라가는곳, 부산 커피 갤러리 골드 카푸치노 맛보러 간날이었어요.

광안리 해수욕장 오시면서 꼭 들러보세요. 요즘은 카페방문하러 일부러 강릉을 가기도 하잖아요?

부산여행오면 꼭 들러볼곳, 너무 흔한곳 말고 이런 특별함도 괜찮죠?

이런곳 흔치 않을듯 해요! 


어떻게 이런곳에 카페가 있어요?

주소를 다음 지도찾기에 찍어서 로드뷰로 찾아 가는길,

보통 카페는 큰도로에서 인접해 있기 마련인데 주소를 찾아 가다 보니 점점 주택가로 들어가는.....

이런곳에 카페가 있어?


추억돋는 커피 제품들이 한가득 있네요......

반짝 반짝 황금 카푸치노, 바로 골드 카푸치노예요.

아이스커피와 골드카푸치노

부산 커피 갤러리











커피콩



추억의 못난이 삼형제












posted by 산위의 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