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Notice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요즘 모임을 마치면 분위기 좋고 맛있는 카페를 찾아다니는 습관이 생긴것 같네요.

커피로쏘는 데이트코스로 강력추천,

바닷가 해안에 자리잡은 이곳은 커피맛도 무척 좋은 곳이에요.

역시나 데이트족들이 많이 있지만, 저는 언니들과 불쑥 방문합니다.ㅎㅎ

맛있는 커피와 여유있는 이런 잠깐의 시간이 무척 행복하고 좋습니다.

커피와 잠은 별개의 것이라 저는 커피마신다고 잠 안오고 그런사람이 아니다 보니,

조금 늦은 시간도 이렇게 카페를 즐길 수 있습니다.

블랙커피의 부드러움을 한껏 느끼며 여유를 부렸지만,시간이 늦다보니 얼른 귀가하자는 성화에

못이겨 언니들과 무거운 엉덩이를 일으켜 세웁니다.

담엔 낮에와서 오래 머물러야겠다아..ㅎㅎㅎ눈치 받을때까지.

 

 

 

 

 

 

 

 

 

 

 

 

 

 

 

 

posted by 산위의 풍경

대체 역암이 뭐야?

더러는 아~~ 그거! 양분되는 대답이 돌아 올것 같습니다.

구성물질들의 평균크기에 따라 잔자갈(세립질)·왕자갈(중립질)·표력(조립질) 역암으로 나뉜다고해요.

아무튼 딱 보시면,,,아~ 저게 역암이었구나 하실거예요.

커다란 바위에 누가 새겨넣은것 처럼 다른질감의 돌들이 박혀 있는 그런 구조의 바위를 보신적이 있을 텐데,

명칠을 몰랐을 뿐이예요. 그죠?

가을 여행을 떠났던 정선, 소금강을 따라 기암절벽과 아름다운 단풍을 보며 가고 있는데, 강가에 널려진 역암 군집에 깜짝 놀라실거예요.

방대한 역암의 규모가 그냥 노상 박물관이라고 해야 할것 같아요.

지질적 학술적 가치가 높다고 하는데요, 회손되지 않고 잘 보존 되었으면 합니다.

드라이브코스로도 아름다운길, 차로 달려가다가 잠시 멈추어 볼 수도 있는곳. 이런게 정말 여행의 묘미인듯 합니다.

 정선 쥐라기 시대의 돌들이라니 몇만년을 이곳에서 있었다는 이야기? 대단한 할아버지 돌 역암입니다.ㅋ

바위에 무늬를 새기듯, 큰자갈, 잔자갈들이 어우러진 모습입니다. 신비롭죠?

 

 

 

 

 

 

 

 

 

 

 

 

 

 

 

 

 

 

 

 

 

 

 

 

 

posted by 산위의 풍경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