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Notice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둘째아들이 훈련소에 입소한지 5주.

매일 편지를 보내면서 기다렸던 아들을 만나는날,

드디어 훈련소 수료식의 날이 왔습니다.

수료식행사를 마치고 영회 면회를 할 수 있기에

예약해둔 호텔로 향했습니다.

대부분의 펜션은 훈련소 인근에 있는데, 제가 예약한곳은 좀 떨어져 있다고

남편에게 시간에 쫓기면 어떻할거냐고 예약 했을때는 불만의 목소리를 들었었지요.

제가 논산을 가본게 아니라서 사실 위치를 잘 모르고 일단 검색으로 하다가 다음사이트에서  주소로 길찾기까지 해본다음

시간을 체크하고 예약한것인데, 어쩌겠어요. 예약한곳이니 찾아가야지요.

가면서 체크하니까, 훈련소에서 이십분정도 걸리던걸요.

조용하니,,,살짝 비까지 내리는 날씨였어요.

4인가족 \60,000으로 예약했네요.

훈련병가족은 \20,000원할인이 있어서 저렴하게 예약했어요


일단 배도 고프고 레스토랑으로 고고.

남자들은 스테이크, 저는 스파게티로 점심을 먹습니다.

스테이크는 담백했어요.

스파게티는 해물스파게티를 시켰는데, 특이하게 홍합말고 다른 조개들이 있었어요.

오랫만에 아들을 보면서 즐거운 이야기로 화기애애한 행복한 시간을 보냈지요.

마치 휴가를 온것 같은 기분이었어요.

창밖으로 보이는 탑정 호수를 바라보면서 커피도 한잔하고요.

자, 이제 방으로 올라가야지요.

네식구가 뒹글뒹글 할려고 한식 특실로 예약했습니다.

319호

음식을 해가지고 가서 드셔도 되는데 그럴경우 몽골텐트를 따로 대여 하실 수 있습니다.

가격은 \20,000원이라고 해요.

아들이 제일 먹고 싶다는 음식이 치킨이었는데, 사실은 룸서비스 예약을 해 뒀어요.

호텔 예약을 해뒀을때, 면회날짜 일주일전 문자가 왔더라고요.

치킨이랑, 핏자가 룸서비스가 된대요.

그래서 시켜뒀었지요.

방으로 올라가자 아들은 "치킨은?" 합니다.

잠시 기다리니까, 치킨과 핏자가 왔어요.

뒹글 거리면서 이야기도 하고, 방에서도 훤히 내려다 보이는 탑정호수도 감상하면서

식구대로 먹방을 했습니다.

아이스박스에 챙겨간 과일과 시원한 음료로 냠냠,,,

가족이 모두 이렇게 함께 있는 행복이 참 크네요.

시간이 너무 금방 흘러 버렸네요.

작은아이 귀대시간까지 마냥 좋았는데요, 아쉬운 작별시간이 왔어요.

걱정했었는데, 씩씩하게 잘 적응하고 훈련기간을 마친 아들, 너무 자랑스럽네요.

사랑한다, 아들. 이제 시작이야, 남은 군생활도 건강하게 마치고 엄마에게 돌아와줘, 사랑한다,,,,,대한민국 육군아들.








레스토랑이 편안하고 좋아요.






















www.ns-lakehills.com-레이크힐 호텔 홈페이지

논산시 가야곡면 종연리 148-9  :주소

도로명 주소 :충남 논산시 가야곡면 탑정로 872

 

posted by 산위의 풍경
2012. 9. 24. 08:53 풍경 기행

 

건물을 보면 레스토랑이 있을것 같지 않은 건물.

일단 레스토랑에 들어가기만 하면 아름다운 송정 바다를 한눈에 바라 볼 수 있음에

환상적인 곳.

음식값이 싸다고는 말 할 수 없어요.

그러나 송정의 뷰~를 즐길 수 있는 명소임에는 틀림없습니다.

이곳 분위기 한번 즐겨 보시길~

메뉴판에 블로거들의 소개글도 넣어 둔곳.

 

 

 

 

 

 

 

 

 

 

 

 

 

 

 

 

 

 

 

 

 

 

 

 

 

 

 

 

 

 

 

 

 

 

posted by 산위의 풍경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