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Notice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2013. 7. 16. 08:35 풍경 기행

오늘은 작은 아이 생일 입니다.

곧 군대 갈 거라 생각하니 마음이 짠합니다.

며칠동안 큰 아이가 휴가 나와 있어 모처럼 가족이 모두 모였었지만, 

올 연말이면 부부만 남을것 같아요.

간단히 음식을 장만해서 생일 상을 차려줘야지요.

나물 세가지, 아들이 좋아 하는 불고기. 생선도 좀 굽고 말이지요.

미역국을 끓여서 상을 차렸답니다.

아들이 맛있게 먹어주니 마음이 좋아요.

밥 먹으며 그랬지요~

"94년 여름 정말 더웠단다 아들아~ 엄마가 그땐 안 나던 땀띠가 온~몸에 났었지..."

옛이야기 하며 맛있게 밥을 먹고, 케익에 불을 붙이려는데,

헉.....!

울 남편님 케익에다가 긴초두개, 짧은초 한개...스물 한살로 꽂아 놓았습니다.

" 아들~~ 이리와 케익 불 켜야지.  케익도 먹자 " 아빠가 소리쳤더니

아들이 한마디 합니다.

" 아들~~ 나이도 모르는 아빠랑 케익 안 먹을거야~! "

우리는 막 웃으며 초 하나를 얼른 뽑았습니다.

켁익에 불을켜고, 생일을 축하했습니다.

" 아들~~ 사랑한다 . 사랑하다 아들 생일 축하해. 늘~ 건강하게 잘 살자! "



아들은 조개로 끓인 미역국보다 소고기 미역국을 좋아 해요. ^^



오이소박이

상큼하고 맛있는 복숭아 자두 샐러드

생일에 조기 빠지면 섭섭하지요~

나물은 간단하게 세가지만 했어요~


가지나물

불고기






보이세요?  초 세개 꽂아둔 남편! ㅜ,ㅜ

posted by 산위의 풍경
2012. 5. 17. 06:00 풍경 기행

오월달은 정말 정말 바쁜 달입니다.

제목 붙은 날이 참 많이도 있어요.

살펴 봅니다.

 5월1일

 5월5일

 5월8일

 5월14일

 5월15일

 5월19일

 5월20일

 5월21일

 5월25일

 5월31일

 노동절

 어린이날

 어버이날

 로즈데이

 스승의날,가정의날

 발명의날

 세계인의날

 성년의날,부부의날

 방제의날

 바다의날

이 엄청난 무슨날들에다가 풍경이 집에는 두명의 생일자까지 있어서 그야말로 데이 데이~ 메이데이~를 외치는 달이기도 합니다.

사랑을 전하는 방법중, 우리가 흔히 방문하지 못할 경우 꽃을 배달 하는건 많이 봐 오셨잖아요?

그리고 소포 라던지, 택배로 선물을 배송 할 수도 있구요.

그런데, 기념일이나 축하해 주는 날 특히 빼 놓을수 없는 것중 하나가 케잌이 아닌가 싶어요.

어떻게 전하면 합리적이고 기쁜 배달을 이룰 수가 있을까요?

일단, 배달 지역의 대표 브렌드 베이커리점에 전화를 합니다. 입금을 하고, 배달 요청을 하면 됩니다.

특히, 심부름 센터나 어느곳 한곳을 거치면 그만큼 수수료가 붙겠죠? 많게는 1.5배 이상 비싸다고 해요.

그러니 약간만 신경쓰고 전화 한번만 하면 저렴하게 사랑의 마음도 전하고 기쁨을 얼을수 있는거겠죠.

기념일, 부모님이나, 가족, 연인에게 갈 수 있는 여건이 안된다면 이런 방법도 있다는 것을 아시는 분은 알겠지만 또 모르는 분들을 위하여

적어 봅니다. 그럼 오늘도 웃는날 행복한 날 보내셔요 ^^

 

 

 

 

 

 

 

 

 

posted by 산위의 풍경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