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Notice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일광에 참 괜찮은 카페가 있네요.

사실 기장에 살면서 저도 몰랐네요.ㅜ,ㅜ

일광 해수욕장 갯마을 축제에 갔다가 들러봤던 카페 에스페랑스

이벤트 광장 있는 바로앞에 자리한 에스페랑스.

요즘은 베이커리 카페가 대세인듯 해요.

카페 에스페랑스는 희망과 기대라는 뜻이래요.

커피도 다양하고, 원두는 예가체프나 브라질커피원두를 브랜딩해서 아메리카노에 사용한다네요.

로스팅도 전문적인 제이로스팅에서 같이 합니다.

에스페랑스안에 있어요.

저는 해수욕장 한바퀴 걸었더니 무지무지 땀나고 힘들어서요~

달콤한게 땡겼어요. 살짝 피곤하니까.

그래서 호두타르트와 블루베리스무디를 시키고용~

시원하게 드링킹~ 마시고 호두타르트는 다 못 먹어서 포장해오는 알뜰함.ㅋㅋ

나오려는데 점장님이 "이층도 있어요." 하십니다.

당연히 카페 구경하러 2층도 올라갔지요.

오~

인테리어 독특합니다.

목재를 굉장히 다양하게 인테리어한 카페 내부가 포근 포근 정감있어요.

가만 앉아서 독서하면 참 좋겠다 싶은 생각이 들어요.

담엔 책한권 들고가서 구석자리 짱 박혀서 독서하고 싶드라고요.ㅋㅋ

있지용, 대문을 테이블로 사용했더라구요.

옛날 대문 아시죠? 나무로 된, 꽃장식 박혀 있는 그런거.

아............ 낡은대로의 질감이 저는 엄청 좋았어요.

이층에 헉.....이곳에서 드라마 딴따라를 촬영했었어??? 깜짝 놀랐네요.

드라마 재밌게 봤는데, 이곳에서 촬영되었는지 몰랐어요.

지성씨, 혜리, 채정안씨 , 강민혁 등등 유명스타들의 싸인이 되어 있구요,

드라마 촬영시 사진들도 있네요.

지성씨가 앉았던 자리, 혜리가 앉았던 자리찾기도 재밌겠어요.

카페 에스페랑스, 기장여행 중 들러보면 좋을 카페예요.

일광 해수욕장 찾아가시면 됩니다. 에스페랑스에서 만나요~

 

 

 

 

 

호두 타르트와 블루베리 스무디

 

 

 

 

 

 

 

 

 

 

 

 

에스페랑스 카페 뒤쪽, 로스팅 하는곳이지요. ^^

 

 

 

 

 

 

 

 

 

 

 

 

로큰롤 할배 이장희 싸인

 

 

 

핸드드립 커피 주문고객 자리랍니다.

 

카페안에서 일광 해수욕장이 바로 보여요.

이벤트 광장 바로 앞입니다.

 

 

 

 

 

에스페랑스 카페는 목재를 굉장히 다양하게 사용한 인테리어가 특징이네요.

옛날 사대부 집안의 대문도 테이블로 쓰이고요~

독특했습니다.

 

 

 

 

 

 

 

 

 

 

 

posted by 산위의 풍경
2012. 12. 15. 06:00 영화in screen

 

 

 

 

연말이 가까워 지면서 괜스레 마음만 부산스럽고

하던일 정리 된 것은 없고~ 하는 그런 마음이 들 싯점이지요.

그래도 풍경인 올해 공부 열심히 했다는 자부심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영화 한편 보러가자는 말에 흔쾌히 가주는 남편히 완전 애정합니다.

" 뭐 정해진건 있어요? 뭐 볼건데요?"

남편님 말씀에 " 우리가 뭐 언제 그런거 정해 놨나요. ㅋㅋ 검색해보니까 8시 영화더라~ 여보 . 저녁 먹고 가도 되겠어요. "

날도 추운데 스펀지에 주차시키고 저녁 먹으러 가려면 걸어서 나갔다 와야 하니까 잔머리좀 굴렸습니다.

얼크니 찌개집에서 공기밥 추가해 먹고 든든하게 영화를 보러 갔습니다.

그냥 로코퀸 김아중이 돌아 왔다길래 나의 ps파트너를 보기로 결정했습니다.

감독  : 변성현

지성 (현승 역), 김아중 (윤정 역), 신소율 (소연 역), 강경준 (승준 역), 김성오 (석운 역)

그런데, 영화를 보는 내내 김아중(윤정 역) 신음소리만 들었단 생각을 떨칠 수가 없네요.

이쯤에서 김아중의 야한씬 때문에?

라고 오해 하시는 분들도 계시겠군요.

전혀 그렇지 않구요, 자신에게 무덤덤한 애인에게 자극을 준답시고 전화를 건 것이

한밤중에 엉뚱한 남자한테 전화를 해서는 야릇한 소리를 해 댄것이지요.

이남자, 찾아가는 서비스 뭐 이런 폰 음란 전환줄 알고 열심히 할짓을 합니다.

이렇게 지성(현승 역)과 김아중은 인연의 끈이 연결됩니다.

지성의 애인(신소율-소연)이 떠나고, 김아중은 애인 덤덤함에 무료하고, 자주 통화하며 서로에게 속이야기를 하던 남녀.

드디어 만남을 가지게 됩니다.

짜잔!

둘의 역사는 이루어 지고 우정인지 사랑인지 헷갈리게 지내는 아중과 지성.

그러다 떠났던 지성의 연인이 다시 돌아오고나서야 지성은 김아중을 사랑한다는걸 깨닫습니다.

그무렵 그 덤덤하던 애인(강경중-승준)에게 프로포즈를 받고  결혼식을 감행하고 있는 김아중(윤정)입니다.

헉~! 이들의 운명은???

가장 볼만한 사람이 엉뚱하게 김성오(석운)역입니다.

맛깔나게 연기하는 그는 올해 가장 돋보이는 배우중 한사람인듯~!

즐거운 영화보기였습니다.

posted by 산위의 풍경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