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부산에서는 10월24일~25일 불꽃축제가 예정되어 있다.

몇번 가봤는데, 미리가서 자리 잡는 사람들이 많다보니 항상 식사가 고민이었다.

도시락을 싸가기도 하고 치킨을 시켜서 먹기도 하고말이다.

올해는 걱정없을것 같다.

새로운 아구찜 맛집을 알게 되었으니, 불꽃축제 장소에서 가까운 이곳에 가면 될것 같다.

모처럼 지인들과 모임을 하게 됐다.

좋아하는 아구찜을 먹으러 갔다.

금련산역 3번출구 엘리베이터를 타고 나와서 광안리 해수욕장 방향으로 100m정도 가면 있는 뱃님이다.

활 아구를 사용하는 아구 전문점이라 기대된다.

일단 좋아하는 기호에 따라  아구수육,아구찜, 아구탕, 도다리,감성돔회를 시켰다.

안주도 좋은데 술이 빠질수는 없다.

간단하게 소주한병 추가해서 위하여!

다이어트 때문에 먹음 안되는데 너무 반가운분들과 자리인 만큼 한두잔을 안할수는 없지.ㅋ

 

수육은 물로 부드럽고 맛있지만, 매콤한 아구찜이 더 입맛에 맞았다.

맵다 맵다 하면서도 속쓰리게 맵지 않아서 자꾸 젓가락이 간다.

이집은 살아 있는 아구를 사용하기 때문에 더 맛있게 느껴진다.

처음에는 살아 있는 아구를 직접 잡아서 요리를 했었는데, 약 40분정도가 걸리니까 손님들이 기다리지 않고 가버리고 그랬었단다.

그래서 영업하기 2시간전에 아구를 손질해서 사용한단다.

오후사용할 것은 또 점심 식사시간 지난후 다시 장만해서 사용한다고 하니 더 믿음직스럽다.

사장님이 직접 배로 잡아온 아구를 사용하니, 양도 푸짐하다.

맛있게 매운 아구찜을 먹다보니,

시험때문에 받았던 스트레스도 시원하게 날아가는것 같다.

좋은 사람들과의 식사, 다이어트 해야하는 싯점에 과식을 불렀다.

 

 

 

 

 

 

 

 

 

 

 

 

 

 

 

 

 

 

 

 

 

 

 

 

 

 

 

 

 

 

 

 

 

 

 

 

 

 

 

 

 

posted by 산위의 풍경
2013. 1. 30. 05:30 맛있는 레시피

 

 

 

 

 

 

 

 

 

 

 

 

 

 

 

 

 

 

 

 

 

 

 

 

 

 

 

지인들과 함께 들렸던 신토불이.

서면에서 볼일이 있어 나가면 이집에서 식사를 하게 되네요.

깔끔한 맛과 돌솥밥이 너무 고소합니다.

맛있게 챙겨 먹고 건강하기~ 이웃님들 오늘도 행복하세요~~~

posted by 산위의 풍경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