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팔공산 하면 가장먼저 떠오르는것이

수험생 학부모들의 갓바위 불공을 드리는 뉴스를 많이 본터라, 팔공산 하면 갓바위가 떠오르고 ,

그다음은?

이제 편하게 팔공산 구경 시원하게 할 수 있는 방법, 팔공산 케이블카를 이용해 봐도 좋겠습니다.

풍경이는 산을 좋아 하니까, 매번 산을 걸어 올라가는 습관만 들였는데,

여행을 다니면서 산을 오르면 시간을 너무 많이 뺏기니까,

잠깐씩은 케이블카를 이용해 봤습니다.

대구 시내를 한눈에 바라 볼 수 있고, 또 신림봉 정상을 볼 수도 있는 팔공산 전망대,

블루 마운틴에는 다양한 먹거리도 있으니까, 데이트 할 때, 가족과 동반할때 좋은 여행지가 될것 같아요.

특히 커피 좋아 하는 풍경이 블루마운틴 카페, 딱 맘에 듭니다.

820m의 정상에서 갓 내린 따끈한 커피를 마시는 느낌, 정말 좋더군요.

시원스런 팔공산 자락을 한눈에 담으며 따끈한 커피한잔. 겨울 바람조차도 시원하게 느껴지는 행복감입니다.

팔공산 편하게 구경하는법, 팔공산 케이블카 잊지 마세요~

 

 

 

 

 

 

 

 

 

 

 

 

 

 

 

 

 

 

 

 

 

 

 

 

 

 

 

 

 

posted by 산위의 풍경

 

 

 

 

 

 

 

0517

031157

 

 

051

 

 

 

 

 

 

 

 

 

 

 

 

 

 

 

 

 

비가 촉촉히 내리는날은

유난히 커피 향기가 진하게 다가 옵니다.

바람이 쌀쌀하게 부는날

따끈한 커피잔을 두손으로 감싸며 호호~불며 마시고 싶어집니다.

만난지 오래된 친구를 떠올릴 때

은은한 커피향이 그리운것처럼,,,,그렇게 그리워 집니다.

커피.

좋아하니까 알고 싶고 알고 싶으니까 맛보고 싶고

그렇게 자꾸만 빠져들게 되네요.

버니빈.

아버지,어머니의 마음으로 로스팅하는곳이라네요.

커피의 종류가 이렇게 많다니, 가보시면 깜짝 놀라실 거예요.

우린 그냥 커피.......라고만 알지 ㅡ수많은 종류의 커피를 몰랐잖아용~

커피에 대한 궁금증, 여기 버니빈 가면 풀릴것 같아요.

이집은 버ㅡ 스 정류장 앞에 있어서 원두커피 가루를 사고 환승해서 올수 있는곳이라 좋아해요.

원두를 사면 커피도 한잔 서비스 해주는 친절한 곳이예요.

전에도 가서 블루 마운틴을 샀고,

오늘은 저렴한 예가체프를 사왔어요.(사무실용이라~ ㅡ,ㅡ)

수업에 늦을새라 퇴근길에 후다닥 샀는데,,,,,헐~~

영수증을 안 챙겼네요.

사진찍은걸 뒤적여서 전화 번호를 찾고  전화를 드렸어요.

" 죄송한데요....제가 금방 커피 사온사람인데, 깜빡하고 영수증을 안 챙겼어요. 내일 퇴근길에 들를게요.....챙겨놔 주세요."

" 네 알겠습니다" 친절히 답해주시네요.

퇴근하고 공부하러 학원가는데, 늦을까봐 조바심하다보니.....쩝 영수증 ㅡ,ㅡ

하나에 빠지면 하나밖에 모르는 풍경이.

이래서 몸 고생하겠죠?ㅋㅋ 버니빈 자주 이용하려궁~ 쭈우우욱~!!!

금방 로스팅 한 원두라서 향이 너무좋아요. ^^

오늘도 커피한잔 챙기시면서 여유있는 하루 되시길 바랄게요. ^^

 

 

 인터넷 구매도 할수 있다고 합니다. 요기에 주소 걸어 드릴게요. ㅡㅡ(너무 친절한가?)ㅋㅋhttp://bunnybean.co.kr

posted by 산위의 풍경
2013. 4. 12. 09:10 풍경 기행/나도한마디

아침이면 사무실에 퍼지는 은은한 커피향이 좋다.

물론 일회용 믹스 커피도 있지만, 커피머신에 내려 마시는 원두 커피가 있어서 말이다.

원두를 자주 사러가야하는게 귀찮긴 하지만

맛과 향을 즐기려면 그 수고쯤은 해야겠지? 낼아침에 딱 한번 내려마실 원두밖에 없는데....

요즘 교외로도 원두커피 취급점들이 많이 생겨서 커피를 사서 마실 수도 있지만

원두도 판매하니까 반가운 일이다.

이번엔 동래 홈프러스 1층에 있는 오즈커피를 가봤다.

영화를 보면서 마실 아메리카노를 사러 갔는데, 원두를 취급하길래 급 반가웠다.

이제 막 로스팅한 커피콩이 스테인리스 그릇에 한가득 담겨 있다.

로스팅도 작은 솥에 하는게 아니라 커다란 기계에 대량으로 하는걸 보니 신기하다.

커피, 이 향기에 중독성. 블루 마운틴을 사려 했는데, 고가라서 취급을 안하신다니

아주아주 저렴한 예가체프로 대신한다. 가격은 1/6 100g 에 5000원. 저렴한데 맛은 어떨까?

무난하다. 순한편이고 아주 엷은 신맛이 조금날듯 말듯.ㅎㅎ

오즈커피.

맛있는 커피 . 한잔 하실래요?

 

 

 

 

 

 

 

 

 

 

 

 

 

 

 

 

 

 

 

 

 

 

 

posted by 산위의 풍경
2012. 7. 26. 04:41 풍경 기행

모임후 가는집.

남편과 가끔 비오는 날에 낭만을 즐기는 송정 바닷가.

저날 태풍 오기 전날이라 그런지 해수욕장에 사람이 없어요. 다소 한산한 느낌이지요?

요즘은 많은 행락객이 찾습니다. 드디어 휴가 시즌이 되었으니까요~!!

송정에 오시면 물론 시원한 커피숍도 많지만,

이곳!  커피한잔 사서 바닷가에 앉아 마셔도 좋구요,  차안에서 시원하게 앉아서 마셔도 좋지요.

들러 보실래요?

 

 

 

 

 

 

함께 간 이쁜 친구~~ 모임 같이 하는친구. 날씬해서 제가 부러워 하는 친구 입니다.ㅎㅎ

 저날은 태풍오기 전날이라 다소 쌀쌀한 바람이 불었는데..ㅋㅋ 지금보니 더워 보인다눈....

 

 

 

 

 

 

 

 저렴하고 맛있는 커피집입니다. ㅎㅎ(내입에만 그런가? ) 우리 모임친구들은 다 이집가요~~

posted by 산위의 풍경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