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Notice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영남 알프스 9봉 인증 5회차 번개 산행을 다녀왔습니다. 태종잿길 입구에서 시작해서 삼강봉ㅡ백운산ㅡ동봉ㅡ고헌산ㅡ고헌산 서봉ㅡ신기마을 까지의 코스입니다. 대중교통으로 이동이 가능한 산행입니다.
노포동에서 7시50분출발 시외버스로 언양으로 향합니다. 구언양에서 하차해 길 건너 버스정류장으로 갑니다. 이제 태종잿길 가는 버스 338번 버스로 갑니다. 코로나로 인해 대중교통이 많이 감회 운행되기 때문에 많이 기다렸습니다. 태종잿길 입구에서 하차해 산행을 시작합니다. 직진해서 등산로 표시를 보고 우측으로 들어가 직진했는데 낙동정맥 시그널을 보고 들머리를 들어 산행 시작했는데 산행로가 불분명해서 개척 산행 하듯이 치고 올랐습니다. 임도를 만났다가 철탑을 보고 길을 찾아 오릅니다. 태종고개에서 오르막을 올라 철탑까지 도착 ,능선을 걷습니다.
오르내림이 심한 산행이라고 생각해야 합니다. 가장 먼저 트랭글 알림이 뜨는 봉은 삼강봉입니다. 그 다음이 백운봉이지요. 백운봉에서 직진방향으로 내려서면 진행 방향이 헛갈릴 수 있습니다. 왼쪽말고 그냥 직진하세요. 왼쪽으로 시그널이 많이 붙어 있어서 자칫 그쪽으로 갈 수 있거든요. 12시06분, 도착지점서 간단 식사후 출발.
잠깐 내려서다 임도를 만나 다시 오르막을 걷습니다. 소호고개를 지나면서 산불방지 방화선구간을 지나면서 부터가 가장 힘들었습니다. 계속 오르막이기도 하고 코로나때문에 밖으로 잘 못나가니 운동을 많이 못해 체력이 약해졌나봐요. 오늘따라 오르막 구간이 힘에 부쳐요. 고헌산에 오르니 속이 확 트입니다. 시원하게 바람을 맞으며 커피한잔을 마셨습니다. 쉼의 시간이었어요. 영남 알프스 인증을 마치고 내친김에 고헌서봉까지 갑니다. 고헌서봉까지 가서 왼쪽으로 하산합니다. 하산길이 아주 좋으네요. 이만하면 꽃길이라고 생각했어요. 서봉에서 내려다보던 저수지 있는곳으로 내려왔네요. 신기마을에 도착해서 버스 정류장으로 걸어갑니다. 1317 번 버스를 타고 언양으로 돌아와 아침에 338번 버스를 탔던 정류장에서 부산 노포행 버스로 돌아왔습니다. 5회차 번개 산행으로 영남 알프스 9봉 인증 산행 마무리, 고헌산으로 끝냈습니다.


우보님 기록 캡쳐

 

posted by 산위의 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