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Notice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2014. 3. 12. 15:51 풍경 기행/나도한마디

꼬물 꼬물

강아지가 태어났습니다.

 

꼬물 꼬물

모두 반갑게 맞이 하는

 

강아지입니다.

따끈 따끈 새로 태어난

봄 강아지입니다.

 

복실 복실

살보드라운 털강아지

버들강아지입니다.

 

설레는 봄입니다.

봄 강아지 한 마리 안아 볼까요?

 

 

posted by 산위의 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