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Notice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금메달.

목포시청 홈페이지에 소개되어 있는 집이었습니다.

여행가기전 검색을 해두어서 찜했던집

점심시간이 훌쩍 지난시간 금메달 식당을 찾아갔더니 불도 꺼져있고 영업을 안하는것 같았어요.

돌아오려다가 그래도 거기까지 찾아간것이 아쉬워서 식당 문을 두드리니 불이 켜지고 주인이 나옵니다.

돌아 가려다가 들어왔다며 자리를 잡았습니다.

홍어삼합을 달라고 했더니 푹 숙성된것, 덜 숙성된 부드러운 홍어 어떤것을 해드릴까요? 묻더라구요.

찰지고 부드러운 홍어로 달라고 했어요.

홈페이지에 소개된 가격보다 훨씬 비싸다고 했더니 언제 소개된것인지 년도를 봐야한다고 하더라구요.

식사를 하려면 홍어탕을 시켜야 한대요.

홍어삼합이 125000원, 홍어탕은 1인25000원이래요. 홍어삼합은 좋아하지만 홍어탕은 먹어보질 않아서 두려웠어요.

그래서 홍어탕말고 식사를 달라 했더니 사장님께서 오해를 하셨나봐요.

식사를 내가 먹는거 내맘대로 줄거니까 먹어잉~ 하시면서 찰콩밥과 피클등을 차려주셨어요.

저는 식사값은 드리는대신 홍어탕 빼고 먹을 수 있게 차려달라는 말씀었는데,

어찌됐던 차려주신 사장님 덕분에 식사를 했습니다.

목포는 상가집에 가도 홍어삼합이 나오더라구요

외가가 목포라서 상가에 갈 기회가 두어차례 있었는데, 상을 치루던 잔치를 하던 목포에서는

홍어삼합이 안나오면 상차림을 못했다고 한다네요.

목포까지 와서 홍어삼합을 안먹고 가면 섭섭 할것 같아서 찾아가 본 금메달식당이었습니다.

유명인사부터 일반인까지 엄청난 메모를 남겼던데, 그렇게 칭찬할만한 그런맛은아닌것 같았는데

풍경이 입맛이 유별난가 봅니다.

목포 맛집 탐방 금메달 식당 방문기였습니다.

그집 사장님의 말씀이 귓가에 쟁쟁합니다.

" 신랑이 하도 잘 챙겨주고 앳되 보여서 불륜커플인줄 알았어요. 하하하~~" 이거 칭찬으로 들어야 하는거 맞는건가요?

아직 이런 오해를 받는 우리부부 유쾌통쾌하게 살아갑니다.

 

 

 

 

금메달흑산홍어전문점, 창립일 1984년 10월10일 창립일

 

 

 

 

 

 

 

 

 

 

 

 

 

 

 

 

 

posted by 산위의 풍경

전라도 사람한테 음식자랑 하지 말라는 말을 들어봤는지?

화려하고, 맛좋은 전라도, 음식, 볼때마다 와! 하는 떡 벌어진 상차림.

음식이 나오고 나오고 나오고...

4인상으로 120,000원~200,000만원상까지.

가격대로 봐선 즐기진 못하지만, 특별한날에 가보시면 좋을듯,

풍경이가 홍어 먹는법을 잘 몰랐었는데, 전라도 여행가면 홍어삼합을 먹게되요.

그만큼 전라도의 풍부한 음식의 맛과, 멋을 즐겨보고 싶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맛과, 색을 조화 시키는 전라도 음식은 전라도 음식이야기에 총 집합 되어 있는 느낌입니다.

그럼 상차림 보실께요~

 

 

 

 

 

 

 

 

 

 

 

 

 

 

 

 

 

 

 

 

 

 

 

 

 

 

 

 

 

 

 

posted by 산위의 풍경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