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Notice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배송'에 해당되는 글 2

  1. 2011.10.20 새가방왔네. 역시 GS샵24
  2. 2011.09.05 고마워요 좋은 생각23
2011. 10. 20. 21:54 풍경 기행

핸드백 하나 사가지고 이렇게 여러번A/S 받기도 드문 경우지만
시간도 최장기간이었다.
살짝 실망스럽기도 했었다.
홈쇼핑을 자주 이용하는 사람중 1인.
핸드백을 사서 첫 배송이 왔을때 꼼꼼하게 보니 박음질이
제대로 이루어 지지 않았다.
GS샵에 전화를 해 교환 요청을 했다.
흔쾌히 배송되었다.
한달쯤 사용했을때 버클고장으로 잠김이 안되었다.
A/S를 보냈다.
2주쯤 소요 된다고 했는데 생각보다 빨리 되었다.
그로부터 2-3개월후 다시 메인 지퍼 고장이 났다.
메인지퍼가 맞물리지 않고 고장이 났기때문에
다시 A/S요청을 했다.
택배 회사쪽에 수거 요청 해 두었단다.
일주일이 훌쩍 지나도록 택배 기사는 연락도 없다.
G/S샵 쪽에서 전화가 왔다.
필자 회사쪽으론 택배가 자주 안온다고 다른쪽에 맡겨 주십사 요청전화다.
우선 아쉬운사람이니 지인에게 부탁해 맡겨두었다.
2주가 지나도 연락이 없더니 퇴근시간 문자가 날아든다.
늦어져서 죄송합니다. GS샵에서 온 문자....
그런가보다 하며 기다리기를 또 며칠..
GS홈쇼핑에서 전화가 왔다. 배송이 되었냐고?
택배 기사한테 배송중이라고 뜬단다.
연락 받은적도 없어서 모르겠다 했다.
다시 전화가 왔다. 죄송하다며 빠르게 배송되도록 요청하겠단다.
드뎌 오늘 배송이 되었다.
박스를 뜯어 보니 새가방이 왔다.
지금은 할인을 많이 하는 모델인데
첫 구매 할때는 할인 되지 않는 상품이라 그럭 저럭 쓸 만 하다 하면서 구매 했던 핸드백,
참 탈도 많고 사연도 많은 핸드백.
GS샵 정우성님.
배송여부 물어주고 전화해주고 문자해주고....애 쓰셨습니다.
가방이 안 와서 무지 속상 할 뻔 했는데
세심히 신경 써 준 정우성님 덕분에 기분도 좋아졌고, 한 마디 할수 있었습니다.
"역시 GS샵이네요. 감사합니다." 물건을 살때 믿을만한 곳에서 산야 한다는것도 배운 작은  소동이었습니다.

' 풍경 기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국  (20) 2011.11.03
불꽃놀이는 끝났다.  (11) 2011.10.30
전직 요정 SES 유진 방송 녹화하고 있네요.  (17) 2011.10.08
쫄깃한 수타면 드시러 가요~  (20) 2011.10.07
고마워요 좋은 생각  (23) 2011.09.05
posted by 산위의 풍경
2011. 9. 5. 08:05 풍경 기행


지난달과 이번달 두번이나 좋은 생각 정기구독 하는 책이 배송이 안되어 좋은 생각 회사로 전화를 해서
배송 받았다.
언제나 전화를 친절히 받는 그분들.
나같은 독자들이 얼마나 많을까?
시시콜콜 따지는 독자는 없을까?
괜스레 전화 한게 미안한 생각이 들정도로 친절해서 기분좋다.
그런데...의문이다.
거의 십여년 동안 정기구독 하는 그 자그마한 책이 왜 갑자기 자꾸 없어지는지 모르겠다.
누가 가져 가는지 알게 된다면 그냥 일년치 정기 구독 시켜주고 싶다.
배송되는책 가져가서 기분 상하게 하지않도록..
작지만 알차게 사람사는 냄새 물신한 좋은 생각.
일년 구독이래야 단돈2만원.
친한 사람들 생일이나 아이들 학업 다 끝난 연말에 선생님들에게나 혹은 친구들에게
좋은 생각을 권하기도 하고, 후원해 주기도 하고 ,선물해 주기도 하고.
내가 좋아 해서 그런지 자꾸 권하고 싶어지는책.
두꺼운 책이 부담 스런 생활이라면 작지만 가까운 이웃 이야기 같은 소소한 생활 단편, 에세이 같은 느낌
틈 나는 대로 짬짬이 읽기 편한 책이다.
난 그래서 좋은 생각을 좋아 하고 사랑한다.
자꾸 실종 되는 좋은 생각, 좋은생각 책 제목 처럼 좋은 생각하지, 나쁜 생각으로 가져간건 아니겠지?

"배송된걸로 확인 되니까 잘 관리하셔요." 하던 좋은 생각 직원분의 말씀이 머리에서 울림처럼 지워지지 않는다.
언제 배송되는지, 배송될때까지 우편함 앞에 기다려야 할까?

완전 사랑합니다. 좋은 생각 !!!

' 풍경 기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전직 요정 SES 유진 방송 녹화하고 있네요.  (17) 2011.10.08
쫄깃한 수타면 드시러 가요~  (20) 2011.10.07
비내리는 해운대 달맞이  (18) 2011.06.30
장마철 바다  (8) 2011.06.30
일 몰 의 열정  (20) 2011.06.27
posted by 산위의 풍경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