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2013. 9. 29. 05:30 영화in screen

설국열차로 세계적 극찬을 받았던 배우 송강호가 출연하니까,

게다가 관록있는 김혜수가 등장하니까,

그리고 선 굵은 이정재가 나오니까,

신예배우 아이유와 커플 연기를 선보였던 조정석이 나오니까 등등 영화 '관상'을 볼 이유는 많았다.

남편과 같이 봤던 영화 "관상"

김내경(송강호분)은 선대의 잘못으로 숨어사는 처지.

아들 진형(이종석)몰래 몰래 관상을 봐주기도 하는데 아들은 질색하는일, 붓을 만들어서 파는일로 연명하지만, 천재 관상가 김내경.

진형은 한양으로 관직에 나가려는 야망을 가지고 길을 떠나고, 아버지 내경은 관상으로 이름을 날리겠다며 길을 떠난다.

관상 보는 연홍의 기방에서 매일 관상을 보며 소일한다.

높으신 양반네를 만나야 출세하겠다 싶은데 만날 방법이 없을터,

날고 긴다는 김종서 집에서 사람을 보내고, 살인자를 찾게 되는데,

사헌부를 도와 인재를 등용하는데 도우라는 명을 받고 궁으로 입궐하게 되는 김내경.

 병약한 왕의 뒤를 이를 태자를 보호하기 위해

관직에 드는 사람들도 모두 관상을 보며, 역모를 할 사람인지 아닌지를 판별하게 되고,

어느날 왕은 수양의 관상을 보라 하는데, 왕에게 절대로 역모따위는 할 수 없는 관상이라 김내경은 왕께 고하고.

어쩜 좋아? 그사람은 수양대군쪽에서 이미 손을 써 둔 사람.

김종서는 호랑이 관상이며, 수양대군은 이리의 관상이라는데,,,

그래도 김종서에게 왕자를 부탁하며 왕은 죽음을 맞게 된다.

김종서는 수양 대군을 김내경에게 보여주는데,,,,상중에 사냥을 다녀오던 수양대군.

전에 관상을 보았던 수양대군은 절대 아니지....

이정재의 등장에 긴장감으로 소름이 끼칠 정도였다.

등장만으로 사람을 긴장하게 하던 수양대군역의 이정재.

병약한 왕이 죽고 어린왕을 살해 하려 하는데,

김종서는 왕을 지키려 하고,,,,

서로는 천적으로 맞설 수 밖에 없고,

수양대군측은 김종서가 진형을 해하려 한듯 일을 꾸미고,

이를 들은 팽헌은 당장 수양에게 달려가 비밀리에 이뤄지고 있는 김종서의 계획을 알리며

매형과 조카 진형을 부탁한다.

과거에 합격해서 입궐한 아들.  이름이 다르다???

역모한 죄인의 손자이니 관직에 나갈 수 없고, 과거도 볼 수 없을터,

다른사람의 성을 빌려 시험을 봤던 것.

그 아들을 이용해 내경을 자기편으로 끌어 들이려는 수양대군.

어처구니 없는 사건으로 결국은 김종서를 배신하고 수양을 돕고 마는 삼촌,,,,,

에휴. 우리가 아는 역사랑은 조금은 다르지만, 어찌됐던 수양은

과격하고 잔인한 사람이었는가보다. 관상, 등장만으로 섬짓하게 소름돋던 이정재, 조정석, 이종석, 대배우 송강호와 김혜수

그리고 요즘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던 백윤식도 나온다. 부산 국제 영화제가 곧 시작 될텐데

영화 한편 주말 휴일에 함께 해 보면 좋을듯 하다.

 

 

 

 

 

 

 

 

 

 

 

 

 ※ 이미지는 다음사이트에서 가져왔습니다.

10월3일~10월12일까지 부산국제영화제

 

posted by 산위의 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