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2014. 2. 25. 16:41 풍경 기행/나도한마디

 

 

 

 

 

 

 

 

헌혈.

또 헌혈 할때가 되었군요.

혈액원에서 문자가 두둥 뜨는걸 보니.

지난번 헌혈땐 아예 등록회원으로 가입을 했거든요.

필요한 사람에게 도움되는일, 헌혈.

헌혈을 하고 싶어도 무서워서 또 체중이 안되서,

그리고 건강상의 이유등으로 하고 싶어도 못하는 경우의 수가 있지요.

헌혈을 할 수 있다는것은 그만큼 내가 건강하다는 반증이기도 하니까

보람있고, 뿌듯하게 하실 수 있을거예요.

처음엔 무섭지만, 따끔한 주사 맞는 정도만 생각하시면 됩니다.

문진하고 번호표 뽑고 순서를 기다리시면 됩니다.

 글쓴이는 퇴근시간이 6시이기때문에 해운대 헌혈의 집을 나가려면 바쁘게 나가야 합니다.

헌혈의 집 퇴근시간은 공휴일, 일요일은 오후 6시까지입니다.

전혈은 오후 5시 30분까지 접수를 하셔야 할 수 있답니다.

남편에게 도움을 요청 했지요.

군말 없이 동행해 준 남편 고맙습니다.

덕분에 헌혈.

또 한번의 봉사를 할 수 있었네요.

이제 NO.6 번재 헌혈이네요.

처음이 어렵지, 시작하니까 계속 할 수 있네요.

앞으로도 헌혈 쭈우우욱~~~ 이어 가야겠어요.

여러분도 용기를 내어 보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중1동 | 헌혈의집 해운대센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산위의 풍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좋은일 하시고 오셨네요^^

  2. 또 헌혈을 하셨군요.
    어느정도 나이가 든 사람들은 아예 헌혈 할 생각도 않는데 건강하신 증거지요.
    마음도 몸도요.^^

  3. 익명 2014.02.25 18:49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2.25 19:37  Addr Edit/Del Reply

    그냥도 할 수 있을것 같은데..ㅋㅋ 기회가 주어지지 않네요.. 체중미달...orz...ㅜㅜ 좋은일 하시고 오셨어요 ㅎㅎ

  5. 역시 풍경님은 애국자. 복받을 것입니다. ㅎㅎ

  6. 저도 한번씩 하는데...
    이젠 정기적으로 해야되지 않을까 싶으내요..
    3월말쯤 할수 있던데.. 알람 걸어놓고..꼭 해야겠슴다..^^

  7. 익명 2014.02.26 02:36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8. 아름다운 마음입니다^^

  9. 대한모황효순 2014.02.26 11:19  Addr Edit/Del Reply

    큰애 낳고
    피가 모잘라서는.ㅠ
    전 헌혈은 못해봤어요~

  10. 정말 필요한 부분인것 같아요~ ^^
    잘 보고 갑니다~~

  11. 저도 전에는 자주 헌혈했었는데...
    오랜만에 헌혈글 보니까 조만간 해야겠습니다.

  12. 풍경님 정말 잘하셨어요~
    저두 용기내서 헌혈 한번 해봐야겠네요ㅎㅎ

  13. 마음은 있는데 쉽게 발걸음이 안 떨어져요... 무섭기도 하구요.^^;;;;
    여튼 좋은일 하셨네요^^

  14. 풍경님은 정말 좋은일을 골라가면서 하시는 군요..
    한번도 아니고 벌써 6번째라니....
    풍경님의 헌혈이 꼭 필요한 사람들에게 정말 유용하게 사용되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