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여름 산행으로 조금 긴 코스인 산행을 다녀왔습니다. 동대산에서 내연산 삼지봉으로 해서 문수봉을지나 보경사로 하산하는 코스입니다. 쟁암리쪽에서 동대산으로 오르는길은 산길은 부드럽고 순한데 무더위가 너무나 심했습니다. 바람 한점 없는 숲길은 높은기온과 습도로 한증막처럼 후끈후끈 합니다.
겹겹의 산속은 바람골이 막혀 숨막히게 더웠는데, 동대산을 지나면서 한고비 넘겼습니다.동대산은 내연산으로 가기위해 반드시 백코스로 다녀와야 합니다. 이제 능선으로 내연산으로 가면되겠구나 했는데, 산꾼들의 발길이 많이 닿지 않는지 희미한 산길과 훼손된 산로를 걷기가 고됐습니다. 간간히 보이는 여길 다녀 간 산꾼들의 시그널 표시가 없었다면 길을 잃을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희미한 길을 찾고 찾아 가는길, 점심을 초 스피드로 간단히 먹고 걷습니다. 우리가 가는길로 가면 내연산 삼지봉도 백코스입니다. 여기부터는 확실하고 넓은 등산로가 확보되어 마음 편안히 걸을 수 있는 코스입니다. 문수봉까지의 길은 거의 임도처럼 넓은 길을 걷다가 안내 이정표대로 걸어 보경사쪽으로 하산합니다. 많은 피서객들이 계곡에서 더위를 식히고 있었습니다. 어찌나 부럽던지요. 주차장에 산악회 버스를 찾고 나서야  흐르는 물에 들어갈 수 있었습니다. 포항 동대산 내연산 삼지봉, 5시간 넘는 코스로 여름  산행으로는 좀 긴 산행을 다녀왔습니다.

동대산ㅡ내연산ㅡ문수봉ㅡ보경사 12.40km
5시간7 분 산행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북도 포항시 북구 송라면|내연산 삼지봉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산위의 풍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안녕하세요. 늘어나지 않는 방문자수 때문에 블로그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계시면 제 블로그에 한번 방문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https://zzing548.tistory.com/entry/Selected-Keyword 에서 블로그 트래픽 상승 및 성장을 위한 Selected Keywords에 대한 내용을 소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