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2013. 8. 20. 05:30 떠나고 싶어요 여행






울릉도 식당의 특징은 관광객들에게

단체식사를 제공하는곳이 많습니다.

몇가지의 반찬과 국, 밥 간단히 차려줍니다.

대체적으로 간이 심심한것이 아주 맛있어요.


이번에 방문했던 정이품 음식점도 물론 단체 손님을 받는곳이예요.

지인과 둘이서 우리는 개인상을 받았는데,

단체식과는 정말 차림이 달랐습니다.

물론 홍합밥이 가격이 좀 있어서 그럴 수도 있을 거예요.

1인 15,000원식이니까요.

홍합밥 하면 비린내 날것 같은 선입견때문에

먹기 꺼려졌는데,

지인이 이때 안 먹어보면 홍합밥을 언제 먹어보겠냐며 시켜보자구 하더라구요.

홍합밥이 비빔밥처럼 나왔는데,

아주 단백하면서 고소했어요.

" 어~ 맛있네 언니! "

둘이서 그릇이 바닥나도록 긁어 먹고, 체면 불구하고

공기밥 하나 더 시켜서 먹었다는~

이런 덕분에 울릉도 여행겸 산행 갔다와서 1KG 넘게 체중이 불었었던 풍경이.ㅎㅎ

울릉도 반찬과 밥이 제게 딱 맞더라구요.

정이품  홍합맛, 그맛에 반하고 왔답니다.



















posted by 산위의 풍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민트맘 2013.08.20 06:15  Addr Edit/Del Reply

    삼청동에도 홍합밥으로 유명한 곳이 있는데 비린내없이 참 맛있더라고요.
    가본지 오래 되었는데 그때도 가격이 비쌌던 거로 기억해요.
    울릉도의 홍합밥은 더 신선하고 맛있겠지요?^^

  2. 저는 홍합을 좋아하는지라 맛있게 비벼 먹고 나올 것 같아요.
    개인이랑 단체랑 확실히 차림이 다르긴 하더라구요. ㅋㅋ

  3. 안타깝게 홍합이 들어있는 밥이 보이질 않네요^^ ㅠㅠ
    좋은 하루 되세요^^

  4. 익명 2013.08.20 08:46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5. 윤중 2013.08.20 09:54  Addr Edit/Del Reply

    너무나 좋은 울릉도의 홍합밥을 드셨군요^^

  6. 울렁도 나물에 홍합밥
    식용없는 요즘 최고일 것 같습니다. 맛있게 먹고 갑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7. 홍합밥 아직 먹어보진 못했지만
    분명 저도 맛있게 먹을 거 같아요. 슥슥 비벼 먹으면 진짜 맛있겠어요^^

  8. 울릉도 여행때는 빠지지 않는 것이 울릉도 특산식품인 홍밥밥이지요...
    울릉도에서 좋은 먹거리 많이 드시고 더욱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9. 정말 정이품의 등급인듯 합니다^^

  10. 역시 울릉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