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산위의 풍경
산은 그리움이다. 그리움은 아픔의 다른 이름이다. 여행블로그기자단 기장군홍보단 기장군민필진 한국방송통신대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2013. 12. 17. 15:02 풍경 기행/나도한마디

 2013.12.15

헌혈 등록 회원으로 가입도 하고,

NO.5 다섯번째 헌혈을 하고 왔습니다.

올해의 스스로약속했던 일을 꾸준히 잘 실천 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헌혈.

건강한 사람이야 소중함을 모르지만, 절박한 사람에게는 작은 도움이나마

함께 할 수 있다는 마음에 시간이 될때마다 참여를 했습니다.

퇴근시간이 늦어져서 못가고, 주말엔 또 항상 시간에 쫒기고,

지난주는 토요일 자격 시험이 있어서 다른 계획들은 다 접어두고, 헌혈해야지 마음 먹었습니다.

휴일 수영과 등산을 하고나서 해운대 헌혈의 집을 찾았습니다.

학생들이 봉사 활동도 많이 참여하고 있어서 기쁩니다.

휴일인데, 헌혈 참여자가 많네요. 다행입니다.

가장 진한 사랑나눔, 헌혈 아니겠습니까?

가까운 이웃을 돌아 볼 수 있는 여유로운 연말, 행복한 연말 연시되시길 바랄게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중1동 | 헌혈의집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산위의 풍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훈훈한 글이군요! 잛 보고 갑니다.

  2. 멋진 나눔입니다.^^
    저도 한번? ^^

  3. 익명 2013.12.17 18:17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4. 전 하고 싶어도 안받아줘서 ㅋㅋ... 남하는것 구경만하는듯해요

  5. 헌혈만큼 건강한 기부도 없죠..
    마음뿐인 제가 반성하게 됩니다..

  6. 꼭꼭하시는군요 헌혈 ㅎㅎ
    대단합니다.

  7. 아..저도 정기적으로 해야하는데...

  8. 오 풍경님 셀카 멋집니다^^

  9. BlogIcon 석이 2013.12.21 02:03  Addr Edit/Del Reply

    풍경님 아주 멋져부려 잉...

    아...나도 예전엔 두달마다 한번씩 하곤했는데

    몇년간 헌혈한 기억이 읍네요...자도 조고 받으려고

    현혈함 해야하나...ㅎㅎ 저거 나랑 나눠써요 샴푸 린스.ㅎ